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남자컬링, 세계선수권 6강행 좌절…베이징 티켓도 '불발'

송고시간2021-04-08 17:00

댓글
남자컬링 대표팀
남자컬링 대표팀

[세계컬링연맹(WCF)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남자컬링 국가대표팀(경기컬링연맹·스킵 정영석)이 2021 세계남자컬링선수권대회 6강 진출에 실패했다.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캐나다 앨버타주 캘거리에서 열린 대회 예선 라운드로빈 10차전에서 독일에 5-12로 패했다.

비실업팀으로서 태극마크를 달아 화제가 된 대표팀은 지난 5일 네덜란드전에서 5연패 뒤 첫 승을 거두고 6일에는 세계랭킹 2위 캐나다를 꺾으며 연승을 달렸지만, 다시 3연패에 빠졌다. 앞서 7일에는 중국과 스웨덴에 패했다.

예선 2승 8패를 기록 중인 대표팀은 14개 팀 중 중국, 네덜란드와 함께 공동 12위에 머물러 있다.

한국은 6강 플레이오프 진출이 불발됐다.

현재 6위는 7승 4패를 기록 중인 캐나다다. 한국은 남은 3경기를 모두 이겨도 5승 8패에 그쳐 캐나다를 넘을 수 없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14팀 중 6위 안에 들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 자격을 얻는다.

예선 1·2위 팀은 준결승에 직행하고, 3위와 6위 팀, 4위와 5위 팀은 준결승 티켓을 두고 다툰다.

1위 스웨덴이 9승 2패로 플레이오프행을 확정한 가운데 러시아컬링연맹(RCF·8승 2패), 스코틀랜드(8승 3패)가 뒤를 잇고 있다. 노르웨이와 미국이 나란히 7승 3패로 공동 4위다.

이번 세계선수권에서 올림픽 티켓을 따지 못하면서 대표팀은 12월 열리는 올림픽 자격 대회에서 출전권을 노려야 한다. 국가대표 선발전은 6월 열릴 예정이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