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바이든, 푸틴에 '우크라 긴장고조' 경고…제3국서 회담 제안(종합)

송고시간2021-04-14 06:32

댓글

껄끄러운 관계속 취임후 두 번째 통화…외교적 해법 모색 평가도

푸틴 대통령(왼쪽)과 바이든 대통령
푸틴 대통령(왼쪽)과 바이든 대통령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모스크바·워싱턴=연합뉴스) 유철종 류지복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13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통화하고 러시아의 적대적 행동에 경고음을 내면서도 제3국에서 정상회담 개최를 제안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 6일 후인 지난 1월 26일 이후 두 번째 통화에서다.

백악관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미국이 사이버 침입과 선거 개입 같은 러시아의 행위에 대응해 국익 수호를 위해 단호히 행동하겠다고 밝혔다.

또 우크라이나의 주권과 영토 보전에 대한 미국의 흔들림 없는 약속을 강조하면서 크림반도와 우크라이나 국경지대에서 러시아의 갑작스러운 군사력 증강에 우려를 표하고 긴장 완화를 촉구했다.

이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을 지원하고 대규모 병력을 집결하는 등 일촉즉발의 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강한 경고 목소리를 낸 것으로 해석된다.

그러면서 바이든 대통령은 양국의 다양한 이슈를 논의하기 위해 수개월 내에 제3국에서 정상회담을 열자고 제안했다.

유럽을 방문 중인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도 우크라이나 외무장관 등과 회담 후 우크라이나의 영토보전을 위한 흔들림 없는 지원을 확인했다는 입장을 국무부 성명을 통해 밝혔다.

러시아 크렘린궁은 보도문을 통해 "미국 측의 요청으로 푸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 간 통화가 이뤄졌다"면서 "양국 관계 현 상황과 일부 국제 현안이 깊이 있게 논의됐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분쟁과 관련, 2015년 '민스크 평화협정'에 근거한 정치적 해결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

또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22~23일 화상으로 열리는 기후 정상회의에 초청한 사실과 함께 가까운 시일 내에 정상급 대면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을 제안했다고 크렘린궁은 소개했다.

'러시아와 대치' 동부전선 방문한 우크라이나 대통령
'러시아와 대치' 동부전선 방문한 우크라이나 대통령

(돈바스 AP=연합뉴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지난 9일(현지시간)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이 대치 중인 동부 돈바스 지역 전선을 방문하고 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12일 방영된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로부터 말이 아닌 행동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 대통령 공보실 제공] leekm@yna.co.kr

외신은 바이든 대통령의 이날 통화가 러시아에 경고 목소리를 내면서도 외교적 해법을 모색하려는 움직임이라는 평가를 내렸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1월 푸틴 대통령과 첫 통화 때 러시아의 야당 지도자 탄압, 해킹 의혹 등을 놓고 기 싸움을 벌였고, 지난달 17일 미 방송과 인터뷰에서 푸틴 대통령을 '살인자'로 보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그렇다"고 답해 러시아의 반발을 샀다.

백악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이날 미국의 이익에 부합하도록 러시아와 안정적이고 예측 가능한 관계를 구축하겠다는 목표를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크렘린궁도 바이든 대통령이 양자 관계 정상화와 전략적 안정성 및 군비 통제, 이란 핵문제, 아프가니스탄 정세, 글로벌 기후변화 등에서 협력 구축에 관심을 표시했다고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바이든 대통령이 일련의 논쟁에 대응하기 위해 소원해진 정상 간 회담을 제안했다"며 "우크라이나 위기가 통제 불능의 긴장 속으로 빨려들 수 있다는 우려의 조짐 속에 3국에서 만나자고 제안하기 위해 전화를 걸었다"고 말했다.

블룸버그통신은 러시아가 대면 회담 제안을 환영하는 분위기라며 러시아 상원 국제문제위원회 위원장인 콘스탄틴 코사초프가 "바이든 대통령이 회담을 매우 빨리 열기를 희망한다는 확인"이라고 평가한 발언을 전했다.

jbry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