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브라질 20대 코로나 사망자 급증…3월 상파울루서만 100여명

송고시간2021-04-14 05:20

댓글

지난 1년간 8천482명 확진·602명 사망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에서 20대 청년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상파울루주의 지난달 코로나19 입원 환자 가운데 20∼29세가 1천48명이었으며, 이 가운데 106명이 치료를 받다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상파울루주는 브라질에서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많이 보고되는 곳으로, 연령대를 가리지 않고 확진·사망 사례가 늘고 있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 1차 확산 시기라고 할 수 있는 지난해 7월에 20대 사망자가 66명이었다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20대 확진자와 사망자가 갈수록 늘고 있다고 말했다.

브라질에서 지난 1년간 보고된 20대 확진자는 8천482명이며 사망자는 602명이다.

브라질 20대 코로나 사망자 급증
브라질 20대 코로나 사망자 급증

브라질에서 20대 코로나19 사망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파울루주의 지난달 코로나19 입원 환자 가운데 20∼29세가 1천48명이었으며, 이 가운데 106명이 치료를 받다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브라질 글로부 TV]

한편, 브라질 중증환자의료협회(Amib)의 조사 결과 지난달 코로나19 중증 입원 환자 가운데 40세 이하 젊은층이 52.2%를 차지했다.

fidelis21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