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북 동해안 5개 시·군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 규탄

송고시간2021-04-15 11:30

댓글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일본 정부 규탄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일본 정부 규탄

[연합뉴스 자료사진]

(영덕=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동해안 5개 시·군으로 구성된 경북 동해안상생협의회는 15일 성명을 통해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 철회를 촉구했다.

협의회는 "오염수 방출은 우리 시·군민은 물론 전 인류 생존을 위협하는 행위로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경북 동해안상생협의회 5개 시·군과 주민은 삶의 터전을 오염시키려는 일본 정부의 극악무도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일본은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을 즉각 철회하고 사죄·반성해야 하며 오염수 처리과정 전반을 투명하게 공개해야 한다"며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를 강행하면 정부는 일본 수산물을 포함한 관련 물품 수입을 전면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경북 동해안상생협의회는 경주시, 포항시,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이 2015년 공동 발전을 위해 구성한 단체다.

지난 13일 일본 정부가 원전 오염수를 바다에 방류하겠다고 발표한 뒤 포항시와 울릉군 등 도내 각 시·군은 연일 결정 철회를 촉구하고 일본 정부를 비판하는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협의회 회장인 이희진 영덕군수는 "경북도와 정부는 국민 삶을 위협하는 일본 정부의 무책임한 행위에 대해 적극적이고 구체적인 대응을 해주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