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북도 '2050 탄소 중립' 선언, 2030년까지 17조원 투입

송고시간2021-04-15 11:50

댓글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충북도가 15일 지속 가능한 녹색사회 실현을 목표로 한 '2050년 탄소 중립'을 선언했다.

충북도 전경
충북도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도는 이날 언론 브리핑을 통해 탄소 중립 실현을 위한 10대 핵심 과제를 발표했다.

2017년 기준 탄소 배출량은 2천291만2천t인데, 그 이상을 감축해 2050년에는 '온실가스 순배출량 제로시대'를 열겠다는 게 도의 목표이다.

10대 핵심과제는 고탄소 제조업 생산공정 개선, 신·재생 에너지 보급 확대, 농축산업 스마트화 전환, 그린뉴딜 신산업 조기 추진, 그린산업 유망 벤처·스타트업 생태계 조성, 미래차 인프라 구축 등이다.

도는 산업 분야에서 1천689만1천t의 탄소를 감축하고 에너지 분야에서 175만1천t, 수송 분야에서 451만7천t, 폐기물·농업 분야에서 15만8천t을 줄일 계획이다.

또 2050년까지 3억 그루의 나무를 심기로 했다.

충북도는 이를 위해 2030년까지 우선 17조2천941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도 관계자는 "탄소 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경제·산업 구조 혁신은 물론 일상생활에서 배출되는 탄소 저감을 위한 자발적인 실천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k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