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해상풍력 키우는 한전…관련 기업들과 산업 활성화 '맞손'

송고시간2021-04-15 16:00

댓글
한전, 해상풍력 기업들과 산업 활성화 협력 양해각서 체결
한전, 해상풍력 기업들과 산업 활성화 협력 양해각서 체결

한국전력을 포함한 국내 해상풍력 관련 44개 기업이 15일 서울 서초구 한전 아트센터에서 '해상풍력 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한국전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한국전력[015760]과 해상풍력 업계가 국내 해상풍력 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한전을 포함한 국내 해상풍력 관련 44개 기업은 15일 서울 서초구 한전 아트센터에서 '해상풍력 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참여사들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2030 이행계획과 2050 탄소중립 실현의 주요 수단으로서 해상풍력 산업을 활성화하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현재의 해상풍력 정체 상태를 타개하려면 개별기업의 투자 확대와 더불어 기업 간 기술 및 정보 공유 등 협력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

이날 행사에서 한전 해상풍력사업단은 현재 한전이 개발 중인 총 2.7GW 규모의 해상풍력 발전사업(신안 1.5GW, 전북 서남권 1.2GW)의 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아울러 향후 해상풍력 업계와 함께 해외시장 개척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의 대규모 해외사업 경험과 수준 높은 송배전 기술, 풍부한 연구개발(R&D) 자산을 바탕으로 국내 해상풍력 산업 발전의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전은 작년 9월 해상풍력사업단을 새로 출범하는 등 해상풍력 사업을 키우고 있다.

현재는 전기사업법상 한전이 국내 재생에너지 발전 사업에 직접 참여할 수 없어 특수목적회사(SPC) 출자·설립 방식으로 사업을 하고 있으나, 직접 참여하는 길을 열기 위한 관련 법 개정이 국회에서 논의되고 있다.

br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