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문성혁 해수부 장관, 日 오염수 방출결정에 "모든 조치 검토"

송고시간2021-04-15 17:59

댓글

내일 어업인 대상 간담회 주재…방사능 검사확대·국산 수산물 소비대책 등 논의

문성혁, 수산시장 원산지표시 점검
문성혁, 수산시장 원산지표시 점검

(서울=연합뉴스)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이 임박했다는 전망이 일본 현지에서 나온 지난 12일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서울 서울 동작구 노량진 수산물도매시장을 찾아 원산지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2021.4.15.[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1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과 관련해 어업인과 함께 영상 간담회를 진행한다.

15일 해수부에 따르면 문 장관은 국내 연안의 방사능 검사 강화, 일본산 수산물을 대상으로 한 원산지 단속 강화, 국산 수산물 대상 방사능 검사 확대 등 정부의 주요 대책을 직접 설명할 예정이다.

아울러 어업인들이 우려하는 국산 수산물 소비감소 가능성과 관련해 대응 방안을 논의한다.

문 장관은 미리 공개한 서면 발언을 통해 "우리 국민의 건강과 안전이 위협받지 않도록 필요한 모든 조치를 검토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바다를 터전으로 생활하는 어업인들과 적극 소통하면서 우리 수산업이 위축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oh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