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한해협해전 영웅' 최영섭 예비역 대령 평전 출간

송고시간2021-04-16 14:18

댓글
'대한해협해전 영웅' 최영섭 예비역 대령 평전 출간
'대한해협해전 영웅' 최영섭 예비역 대령 평전 출간

(서울=연합뉴스) 최영섭(사진 가운데) 예비역 대령이 지난 14일 자택에서 해군이 발간한 '지략·용기·덕망을 겸비한 최영섭 대령' 평전을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4.16 [해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6·25전쟁 때 해군의 첫 승전으로 기록된 대한해협해전에 참가한 최영섭(94) 예비역 대령의 삶을 조명한 평전이 나왔다.

16일 해군에 따르면 최 예비역 대령의 일대기를 담은 '지략·용기·덕망을 겸비한 최영섭 대령' 평전이 최근 출간됐다.

해군이 발간한 여섯 번째 평전으로, 해군참모총장이 아닌 예비역에 대한 평전이 나온건 처음이다.

평전에서는 대한해협해전 승리를 비롯해 6·25전쟁 기간 최 예비역 대령의 다양한 업적과 전역 후 해군 발전에 헌신한 생애와 공로를 담았다.

대한해협해전은 해군 최초 전투함인 백두산함(PC-701)이 6·25전쟁 발발 직후인 1950년 6월 26일 새벽 무장병력 600여 명을 태우고 동해상에서 남하해 부산으로 침투하려던 북한 1천t급 무장수송선을 격침, 6·25전쟁 양상을 바꾼 첫 승전이다. 최 예비역 대령은 당시 백두산함 갑판사관이었다.

최재형 감사원장의 부친이기도 한 그는 평전을 전달받은 자리에서 "조국을 위해 목숨을 바친 군인의 남은 가족들을 국가가 책임지고 챙겨야 강한 군대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고 해군은 전했다.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은 발간사에서 "최 예비역 대령은 살아있는 대한민국의 영웅이며, 그의 삶은 해군의 역사이자 대한민국의 근현대사"라며 "6·25전쟁과 충무함 함장 시절 보여준 고도의 지략과 전술, 전우애는 우리에게 큰 교훈을 주고 있다"고 경의를 표했다.

'대한해협해전 영웅' 최영섭 예비역 대령 평전 출간
'대한해협해전 영웅' 최영섭 예비역 대령 평전 출간

[해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yunmin6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