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필리핀 한인 상대 강도 사건 잇달아…2명 사상

송고시간2021-04-16 18:14

댓글

슈퍼마켓 주인 총에 맞아 숨지고 약국 운영자 칼에 찔려

주필리핀 대사관 "총 든 강도와 괴한에게 저항하지 말아야"

권총 강도(PG)
권총 강도(PG)

[이태호,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하노이=연합뉴스) 김범수 특파원 = 최근 필리핀에서 한인들이 강도에게 저항하다가 숨지거나 다친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다.

16일 현지 교민사회 등에 따르면 이날 새벽 팜팡가주(州) 앙헬레스시에서는 60대 한인이 운영하는 약국에 강도가 들어와 흉기를 휘둘러 주인을 다치게 한 뒤 도주했다.

약국 주인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7일 팜팡가주(州) 마발라캇시에서는 슈퍼마켓을 운영하는 교민이 강도가 쏜 총에 맞아 숨졌다.

숨진 교민은 현지인 2명이 매장으로 들어와 총으로 위협하며 돈을 빼앗으려 하자 의자로 내리치면서 저항하다가 변을 당했다.

필리핀 경찰은 현재 용의자들을 쫓고 있다.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은 이날 안전공지문을 발표하고 총을 든 강도와 괴한에게 저항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또 집이나 사업장에 강도가 들어오면 직접 마주치지 말고 경찰에 신고하는 한편 집이나 사무실에 거액의 현금을 보관하는 것을 자제해달라고 덧붙였다.

대사관은 "범죄가 빈번히 발생하는 지역 방문을 자제하고 사건사고 발생 시 대사관 긴급전화(0917-817-5703)나 현지 경찰에 즉각 신고해달라"고 말했다.

bums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