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리디아 고, LPGA 투어 3년 만에 우승…박인비·김세영 공동 2위

송고시간2021-04-18 11:52

댓글
리디아 고
리디아 고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리디아 고(24·뉴질랜드)가 3년 만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을 차지했다.

리디아 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섬의 카폴레이 골프클럽(파72·6천397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만 7개를 몰아쳐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최종 합계 28언더파 260타의 성적을 낸 리디아 고는 공동 2위 선수들을 무려 7타 차로 따돌렸다.

우승 상금 30만 달러(약 3억3천만원)를 받은 리디아 고는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이후 3년 만에 LPGA 투어 통산 16승째를 거뒀다.

리디아 고는 시즌 상금 79만 1천944달러로 이 부문 1위가 됐다.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7개를 몰아친 박인비(33)가 최종 합계 21언더파 267타로 준우승했다.

2015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김세영(28)도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다. 넬리 코르다(미국)와 리오나 매과이어(아일랜드)도 박인비, 김세영과 함께 공동 2위에 올랐다.

email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