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뉴욕 식료품점서 총격…종업원 1명 사망·2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21-04-21 03:25

댓글

용의자도 식료품점 근무…권총 소지한 채 도주

총격 사건이 발생한 뉴욕 롱아일랜드 식품점 앞에 출동한 경찰
총격 사건이 발생한 뉴욕 롱아일랜드 식품점 앞에 출동한 경찰

(WABC via AP) MADATORY CREDIT . TV OUT. NO SALES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미국 뉴욕주(州) 롱아일랜드의 식료품점에서 총격 사건으로 1명이 사망하고 2명이 부상했다.

AP통신은 20일(현지시간) 뉴욕 롱아일랜드의 식료품점 스탑앤드샵에서 이날 오전 11시께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용의자는 과거에 이 식료품점에서 근무했던 31세의 남성이다.

용의자가 발사한 총에 이곳에서 일하는 49세의 남성이 숨졌다. 다른 동료 2명은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생명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총격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한 뒤 현장으로 출동했지만, 용의자를 체포하지는 못했다.

권총을 소지한 용의자는 현장을 탈출해 고속도로 방향으로 도주했다.

경찰은 인근 지역을 폐쇄하고 주민들에게도 주의를 당부했다.

이날 총격은 식료품점의 점장 사무실 내부에서 발생했다. 당시 식료품점 내부엔 수백 명의 손님이 있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사건이 발생한 뉴욕 롱아일랜드의 웨스트 햄스테드는 뉴욕시에서 50㎞가량 떨어진 곳이다.

kom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