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수익 보장' 온라인 투자카페…추적해보니 사기꾼들

송고시간2021-04-26 10:37

댓글

경찰 6명 구속 5명 불구속 입건…동네 선후배 사이인 백수

투자 수익 인증 게시물
투자 수익 인증 게시물

[부산 연제경찰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네이버 카페에서 각종 재테크 명목으로 고수익 보장을 약속하며 피해자들로부터 수억원을 가로챈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사기 등 혐의로 20대 총책 A씨 등 6명을 구속하고 나머지 일당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2020년 8월부터 최근까지 'OOO 자산관리사'나 'OOO 대표' 등 실존 금융 전문가 프로필을 도용한 네이버 카페를 다수 개설해 회원으로 가입한 피해자들에게 "나눔로또 파워볼, FX마진거래에 대리 베팅해 고수익을 지급해 주겠다"고 속인 혐의를 받고 있다.

나눔로또 파워볼과 FX마진거래는 로또나 환율 등 결괏값을 통한 사설 도박 사이트다.

현재까지 모두 52명이 7억7천만원 피해를 본 것으로 파악됐다.

동네 선후배 사이로 백수였던 A씨 일당은 피해자들로부터 챙긴 돈을 모두 인터넷 도박 자금으로 탕진했다.

이들은 카페를 개설해 회원을 모집한 뒤 각자 홍보팀과 인출팀 등으로 역할을 나눠 활동했다.

피해자가 수익금 출금을 요청하면 보증금이나 수수료 등 명목으로 2·3차 입금을 유도했고, 피해자가 사기를 의심하기 시작하면 카페에서 강제로 탈퇴시켰다.

투자전문가 행세에 이어 카페 운영과 관련한 내용도 조작이었다.

투자 수익 인증 게시물
투자 수익 인증 게시물

[부산 연제경찰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A씨 일당은 피해자들에게 신뢰감을 주려고 전문 업자에게 의뢰해 자신들이 개설한 네이버 카페 회원 수를 임의로 부풀렸다.

게다가 해킹된 네이버 계정 수백 개를 1개당 800원가량에 산 후 카페 게시판에 "큰 수익을 봤다"는 가짜 홍보 글을 다수 작성하며 피해자들을 유인했다.

카페에는 벤츠 운전대와 현금 뭉치 등 수익 인증 사진도 올라왔다.

피해자 대부분은 이런 고수익에만 현혹돼 구체적인 투자 내용조차 파악하지 못한 채 사기 피해를 봤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시중의 유동성 확대 및 투자 열풍으로 네이버 카페나 카카오톡 오픈채팅방 등에서 각종 재테크를 빙자한 투자 사기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사기 범행 목적인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이어 "네이버 계정은 복잡한 비밀번호를 사용하더라도 해킹 피해를 벗어날 수 없기 때문에 계정 보안을 강화해 자신의 계정이 사기 범죄에 악용되는 사례를 방지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pitbul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