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野 낙마타깃' 임혜숙·노형욱·박준영 청문보고서 난항

송고시간2021-05-04 23:49

댓글

국힘, 3명 모두 부적격 입장…與, 보고서 단독처리 고심할 듯

인사청문회에서 선서하는 5인의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선서하는 5인의 장관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장관 후보자들이 선서하고 있다. 왼쪽부터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 2021.5.4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강민경 이은정 기자 = 각종 논란에 휩싸인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노형욱 국토교통부·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의 청문보고서 채택이 난항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5개 부처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4일 종료된 가운데 국민의힘은 이들 3명의 후보자에 대해 '부적격' 의견을 내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청문보고서 채택 자체를 거부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과방위 소속 국민의힘 관계자는 "임혜숙 후보자가 반성은커녕 더 뻔뻔하게 나와 우리 당 의원들로선 부적격을 넘어 청문보고서 채택을 거부하겠다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과방위 여야 간사는 일단 청문보고서 채택을 위한 전체회의 일정을 협의하겠다는 입장이지만 일정 합의조차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과방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야당 반대가 심해 보고서를 단독으로 채택해야할 수도 있다"고 했다.

[그래픽] 임혜숙·박준영·노형욱 후보자 인사청문회 의혹별 입장
[그래픽] 임혜숙·박준영·노형욱 후보자 인사청문회 의혹별 입장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4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야당인 국민의힘은 아파트 다운계약·위장전입·가족 동반 외유성 출장·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무자격 지원·논문 표절 등 임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열거하며 '자진 사퇴'를 요구했다. jin34@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노형욱 후보자와 박준영 후보자를 '송곳 검증'한 국토위와 농해수위의 상황도 마찬가지다.

국토위 소속 야당 의원은 "부적격 의견을 병기하는 방안, 보고서 채택을 거부하는 방안을 함께 고려 중"이라고 설명했다.

농해수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은 "부적격 의견을 낼 수도, 청문보고서 채택에 합의를 안 할 수도 있다"며 "의원들 의견을 수렴하고 지도부와 상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나머지 2명의 장관 후보자는 별다른 잡음없이 임명 절차를 밟게될 것으로 보인다.

산자위는 이날 저녁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마친 뒤 곧바로 청문 경과보고서를 합의 채택했다.

환노위는 6일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청문 경과보고서를 여야 합의 하에 채택할 것으로 보인다.

goriou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