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천 유흥업소발 연쇄감염 확산 등 경남 23명 추가 확진(종합)

송고시간2021-05-05 17:17

댓글

기저질환 80대 확진자 사망

코로나19 검사
코로나19 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한지은 기자 = 경남도는 전날 오후 5시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3명 늘고 1명이 사망했다고 5일 밝혔다.

지역별로 진주·김해 각 7명, 사천 3명, 창원·밀양·남해·함양·거창·양산 각 1명이다.

감염경로별로 사천 유흥업소 관련 5명, 진주 소재 교회·김해 소재 보습학원 관련 각 1명이다.

이밖에 도내 확진자 접촉 9명, 타지역 확진자 접촉이 2명이다.

나머지 5명은 감염경로가 명확하지 않다.

방역 당국은 역학조사를 토대로 전북 확진자 등 5명을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로 재분류했다.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는 50명으로 늘었다.

사망자는 입원 치료받던 80대 환자다. 평소 기저질환이 있었다.

도내 누적 확진자는 4천94명(입원 439명, 퇴원 3천639명, 사망 16명)으로 늘어났다.

contactj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