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국, 3대 국제표준화기구에 선언한 표준특허 세계 최다

송고시간2021-05-09 12:00

댓글

3천344건…미국·핀란드·일본·프랑스 순으로 뒤이어

정부대전청사 전경
정부대전청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우리나라가 3대 국제표준화기구(ISO, IEC, ITU)에 선언한 표준특허가 세계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의 '선언 표준특허'는 3천344건으로, 2016년 519건(세계 5위)의 6.4배로 증가했다.

3대 국제표준화기구 선언 표준특허 현황
3대 국제표준화기구 선언 표준특허 현황

[특허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표준특허는 LTE, 5G, WiFi, 블루투스, MP3 등처럼 표준기술을 사용하는 제품을 생산하고 판매하려면 반드시 사용해야 하는 특허를 말한다.

기업 등이 표준화기구에 선언하는 것만으로 표준특허가 되는 것은 아니고, 표준특허 풀 가입이나 특허소송 등 과정에서 필수성 검증을 통해 표준규격과 일치하는 것으로 확인돼야 인정받는다.

미국이 2천793건으로 2위였고 핀란드 2천579건, 일본 1천939건, 프랑스 1천283건 순이었다.

선언 표준특허를 보유한 기관이나 회사는 삼성전자가 2천799건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노키아(핀란드) 2천559건, 톰슨라이센싱(프랑스) 907건, 애플(미국) 350건, 한국전자통신연구원 251건 순이었다.

박호형 특허청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선언 표준특허 순위 상승은 우리 기업의 표준 경쟁력이 강해졌다는 뜻"이라며 "향후 기술무역수지 개선의 토대가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