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차, 전기차 충전대행서비스 론칭…픽업후 충전부터 세차까지

송고시간2021-05-10 09:10

댓글

서울서 서비스 제공…"충전 스트레스 해소"

현대자동차, 전기차 고객을 위한 '픽업앤충전 서비스' 론칭
현대자동차, 전기차 고객을 위한 '픽업앤충전 서비스' 론칭

(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고객의 편리한 충전 라이프를 책임질 '픽업앤충전 서비스'를 론칭한다고 10일 밝혔다. '픽업앤충전 서비스'는 현대자동차 전기차를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을 픽업해서 충전 및 간단한 실내 청소 서비스를 제공한 후 고객에게 다시 차량을 인도해주는 충전 대행 서비스다. 2021.5.10 [현대차·기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현대차[005380]가 고객의 전기차를 직접 픽업해 충전과 세차를 대신해주는 서비스를 론칭했다.

현대차는 서울 전 지역에서 아이오닉 5, 코나 일레트릭, 아이오닉 일레트릭(2017년식 이후 DC콤보 타입) 고객을 대상으로 '픽업앤충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차 통합 고객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마이현대'에서 희망하는 날짜·시간·차량 픽업 위치, 비대면 여부 등을 선택할 수 있다. 충전 비용은 고객 부담이며, 픽업 비용은 2만원이다.

예약이 완료되면 담당 기사는 고객이 희망한 장소에서 차량을 픽업해 인근 충전소에서 최대 80%까지 충전을 하고, 실내 청소를 한 뒤 차량을 다시 돌려준다. 5천원을 추가 결제하면 기계식 세차 서비스도 제공한다.

서비스 이용 고객은 '마이현대' 앱에서 충전량, 주행가능거리, 충전기 연결 여부 등은 물론 담당 기사 정보, 차량 위치, 진행 현황 등도 확인할 수 있다.

픽업앤충전 서비스는 매주 토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2시간 간격(하루 5개 타임)으로 운영된다. 시간대별 5건씩 1일 총 25건 서비스가 제공된다.

현대차는 향후 고객 수요와 운영 데이터를 확보해 서울 이외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픽업앤충전 서비스를 통해 충전하러 갈 시간이 없거나 주변에 충전기가 없어 어려움을 겪는 전기차 이용 고객의 충전 스트레스를 대폭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는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서비스 체험 쿠폰 1매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한다. 2만5천원 상당의 픽업 쿠폰과 세차 쿠폰을 사용하면 충전비만 부담하고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기차 고객의 충전에 대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신개념 충전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고객의 편리한 전기차 라이프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