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주서 호흡곤란 30대 사후 확진…자녀 2명도 '양성'(종합)

송고시간2021-05-12 11:05

댓글
코로나19 가족 간 감염 (PG)
코로나19 가족 간 감염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충북에서 호흡곤란 증세로 병원을 찾은 30대가 숨진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가족 등에 대한 검체 검사에서 자녀 2명도 감염이 확인됐다.

12일 충북도와 청주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호흡곤란 등을 호소하며 청주 효성병원을 찾은 증평군 거주 30대 A씨가 증세 악화로 충북대병원에 이송됐으나 같은 날 오후 7시께 숨졌다.

A씨는 충북대병원으로 이송되기 전 효성병원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는데 같은 날 오후 10시께 양성 판정이 나왔다.

이후 방역당국의 검체 검사에서 4살과 2살인 A씨의 자녀도 12일 오전 무증상 확진됐다.

A씨 배우자는 '미결정' 분류돼 추가 검사받을 예정이다.

방역당국은 A씨 가족의 접촉자를 찾기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로써 도내 누적 코로나19 확진자는 2천725명, 사망자는 66명으로 늘었다.

yw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