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보아 오빠 권순욱 복막암 4기 투병…"죽고 싶은 마음 없어" [영상]

송고시간2021-05-13 18:15

댓글

(서울=연합뉴스) 가수 보아의 친오빠인 권순욱이 최근 복막암 4기 투병 사실을 알린 뒤 팬들의 응원에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권순욱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응원 감사하다. 덕분에 정말 많은 기운 얻었고 치료의 고통은 심하지만 이 기운으로 최대한 열심히 버텨보겠다'는 문구가 담긴 이미지를 올렸습니다.

권순욱은 "솔직히 이렇게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실 줄 전혀 몰랐다"며 "당장 이대로 죽고 싶은 마음은 전혀 없는데 의사들은 왜 그렇게 싸늘한지 모르겠다"고 말을 이었습니다.

그는 의사들로부터 "이 병은 낫는 병이 아니에요. 항암 시작하고 좋아진 적 있어요? 그냥 안 좋아지는 증상을 늦추는 것뿐입니다", "최근 항암 약을 바꾸셨는데 이제 이 약마저 내성이 생기면 슬슬 마음에 준비를 하셔야 될 것 같습니다" 등의 이야기를 들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가슴에 못을 박는 이야기들을 제 면전에서 저리 편하게 하시니 도대체가 제정신으로 살 수가 없었던 시간들이었다"고 힘든 심경을 드러냈습니다.

권순욱은 지난 1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복막암으로 시한부 판정을 받았다고 고백하며 진단서를 공개하기도 했는데요.

이 글에 친동생인 보아는 "오빠야 사랑해. 우리 이겨낼 수 있다"며 "내가 꼭 라면 끓여줄 거야. 그거 같이 먹어야 해"라며 댓글을 남기고 응원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박혜진·김도희>

<영상: 권순욱 인스타그램, 연합뉴스TV>

보아 오빠 권순욱 복막암 4기 투병…"죽고 싶은 마음 없어" [영상] - 2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