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하성, 김광현과 맞대결…7번 타자 유격수 선발 출전

송고시간2021-05-17 05:13

댓글
샌디에이고 김하성
샌디에이고 김하성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김광현(33·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과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메이저리그 투타 맞대결이 성사됐다.

김광현은 17일 오전 8시 8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리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전에 선발투수로 등판한다.

김하성은 샌디에이고의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키움 히어로즈에서 뛰었던 김광현과 김하성이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만나는 것은 처음이다.

KBO리그에서 김하성은 김광현에게 통산 30타수 10안타(타율 0.333) 1볼넷으로 강했다.

김광현은 김하성에게 홈런을 허용하지 않고 삼진 5개와 병살타 1개를 잡았다.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빅리그 데뷔 2년 차인 김광현은 정규시즌에서는 처음으로 샌디에이고를 상대한다. 포스트시즌에서는 지난해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시리즈에서 샌디에이고에 3⅔이닝 3실점을 기록한 적이 있다.

올해는 5경기에 선발 등판해 1승 평균자책점 2.74를 올렸다.

김하성은 올해 샌디에이고와 계약하며 메이저리거의 꿈을 이뤘지만, 불규칙한 경기 출전으로 0.195의 저조한 타율을 기록 중이다.

하지만 주전 유격수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최근에는 김하성이 유격수로 선발 출전하고 있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