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알파고 이긴 이세돌 '신의 한 수' NFT, 2억5천만원에 낙찰

송고시간2021-05-18 16:10

댓글
경매에 오른 이세돌과 알파고의 4번째 대국 NFT
경매에 오른 이세돌과 알파고의 4번째 대국 NFT

[오픈씨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이세돌이 바둑 인공지능 '알파고'를 무너뜨린 대국의 대체 불가 토큰(NFT·Non Fungible Token)이 경매에서 약 2억5천20만원에 낙찰됐다고 블록체인 스타트업 '22세기미디어'가 18일 밝혔다.

이세돌과 알파고의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 매치' 5번기의 제4국을 담은 NFT는 NFT 거래 플랫폼인 '오픈씨'(OpenSea)에서 60이더에 최종 낙찰됐다.

60이더를 현 시세로 환산하면 약 2억5천20만원이라고 22세기미디어는 설명했다.

22세기미디어는 지난 11일 이세돌과 알파고의 제4국을 이더리움 네트워크에서 NFT로 발행해 이날 오전 10시까지 오픈씨에서 경매를 진행했다.

이 NFT는 이세돌과 알파고의 대국 당시 바둑판 위에 흑돌과 백돌이 차례로 놓이는 모습과 '신의 한 수'로 평가받는 백 78수가 표시된 기보를 배경으로 촬영한 이세돌의 사진, 서명 등을 담았다.

지난 2016년 3월 13일 열린 이 대국에서 이세돌은 알파고에 180수 만에 불계승을 거뒀는데, 이는 인간이 알파고에게 승리한 유일한 대국으로 남아 있다.

낙찰자는 오픈씨 아이디 'Doohan_Capital'이다. 'Doohan_Capital'은 'Deepmind'와 막판 입찰 경쟁을 벌였는데 'Deepmind'가 알파고를 개발한 딥마인드인지는 확인되지 않는다.

NFT란 특정 디지털 파일에 대한 소유권을 위변조가 불가능하고 탈중앙화한 블록체인 형태로 발행해 보관하는 형식으로, 일종의 '디지털 진품 증명서'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