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94세 한국전 영웅 옆에 무릎 꿇고 사진 찍은 한미 정상[영상]

송고시간2021-05-22 10:20

댓글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오후(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한국전 참전용사 명예훈장 수여식에 나란히 참석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94세인 한국전쟁 영웅 랠프 퍼켓 주니어 예비역 대령에게 미군 최고의 영예인 명예훈장을 수여했는데요.

미국 대통령이 명예훈장을 수여하는 행사에 외국 대통령이 참석한 것은 문 대통령이 처음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퍼켓 대령의 전과를 상세히 설명하며 "한미 양국 군은 3배나 많은 중공군에 맞섰다"고 강조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이 말은 갈등 일로인 현재의 미중 관계와 맞물려 눈길을 끌었는데요.

훈장 수여식 후 기념촬영 때 문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휠체어에 앉은 퍼켓 대령의 양옆에 무릎을 꿇고 촬영에 임했습니다.

종종 호칭을 잘못하거나 엉뚱한 말실수를 해 구설에 올랐던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문 대통령을 '한국의 총리'(Prime Minister)라고 칭하는 말실수를 하기도 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황윤정·박도원>

<영상 : 로이터·미국 국방부 홈페이지>

94세 한국전 영웅 옆에 무릎 꿇고 사진 찍은 한미 정상[영상] - 2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