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보람일자리 343명 모집…40∼67세 차상위층 우선

송고시간2021-05-27 11:15

댓글
"취업하고 싶어요"…코로나 속 취업박람회 성황 (CG)
"취업하고 싶어요"…코로나 속 취업박람회 성황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는 '보람일자리' 참여자 343명을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보람일자리는 중장년 세대가 은퇴 후 사회적 경험과 전문성을 살려 일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학교·마을·복지시설 등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하면 매달 57시간 기준으로 활동비 52만5천원을 받을 수 있다.

서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생계가 곤란해진 저소득 중장년층을 돕기 위해 그동안 일반 중장년을 대상으로 해온 보람일자리 일부 사업을 차상위계층이 우선해 참여할 수 있도록 변경해 운영한다.

이번에 마련한 보람일자리는 'SH복지시설지원단', '50+문화시설지원단', '50+예술교육단' 등 8개 사업이다. 참여 희망자는 50+포털(50plus.or.kr)에서 분야별 모집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만 50∼67세 일반 참여자부터 만 40∼67세 '서울형 차상위 계층'이 참여할 수 있으며, 서울형 차상위 계층이 우선 선발된다.

min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