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 관찰자' 류동희 전 한국일보·연합뉴스 기자 별세

송고시간2021-05-28 20:41

댓글
[유족 제공]

[유족 제공]

(서울=연합뉴스) 중국과 수교 직후 한국일보 초대 베이징특파원을 지낸 류동희 전 연합뉴스 국제뉴스부 기자가 28일 오전 5시45분께 뇌출혈 후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향년 64세.

1957년생인 류 전 기자는 한국외대 영어과를 졸업한 뒤 1982년 한국일보에 입사해 사회부, 경제부, 국제부 등을 거쳐 1992∼1993년 홍콩특파원, 1993∼1995년 베이징특파원을 지냈다. 1992년 8월 중국과 수교 후 한국일보의 초대 베이징특파원이었다. 이후 충남취재본부장을 지낸 뒤 2002년 퇴사했다. 2009∼2012년에는 연합뉴스 국제뉴스부 기자로 일했다. 1999년부터 중국 시사 전문 사이트 '차이나워치'(www.chinawatch.co.kr) 를 만들어 작년 1월에 쓰러지기 전까지 글을 올렸다. 저서 '그들이 중국을 움직인다' 1·2권(한울, 2002)을 남겼다.

유족은 부인 황숙영씨와 사이에 2녀(류연화·류연수)가 있다. 빈소는 29일 서울성모병원에 마련될 예정이고, 발인은 31일 오전 7시.

chungw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