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아프리카경제공동체, '2차 쿠데타' 말리 회원국 자격정지

송고시간2021-05-31 17:03

댓글
30일 가나 아크라에서 ECOWAS 긴급 정상회의를 주재하는 아쿠포 아도 가나 대통령
30일 가나 아크라에서 ECOWAS 긴급 정상회의를 주재하는 아쿠포 아도 가나 대통령

[AFP=연합뉴스]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서아프리카경제공동체(ECOWAS)가 30일(현지시간) 최근 두 번째 쿠데타가 발생한 말리의 회원국 자격을 정지했다고 AFP통신이 3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15개 회원국을 둔 지역 블록인 ECOWAS는 가나 수도 아크라에서 열린 긴급 정상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했으나 말리에 제재를 다시 부과하는 데는 미치지 못했다.

가나 외교부 장관인 셜리 아요르코르 보치웨이는 회의 후 "ECOWAS의 자격 정지 조치는 민주적 정부가 선출되는 때로 예상되는 2022년 2월 말을 시한으로 즉각 효력을 발휘한다"고 말다.

ECOWAS는 최종 선언문에서 새로운 민간 총리를 즉각 임명하고 "거국적" 정부를 구성할 것을 촉구했다.

새 말리 대통령이 된 쿠데타 주역 아시미 고이타 대령은 29일 예비회담을 위해 아크라에 도착했다. 고이타는 그 전날까지 부통령 직위에 있었다.

고이타는 지난해 8월 첫 번째 쿠데타를 일으켰다가 ECOWAS 등의 압력으로 18개월 시한의 과도정부를 구성했다. 그러나 최근 자신을 무시한 채 부분 개각이 이뤄졌다는 이유를 들어 지난 24일 두 번째 쿠데타를 일으키고 바 은다우 임시 대통령과 모크타르 우안 총리를 축출해 국제사회의 거센 비판을 불렀다.

말리 군정은 이후 2022년 선거를 시행하는 시간표를 계속 지지하나 그것은 변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30일 서아프리카경제공동체(ECOWAS)의 말리 사태 긴급 정상회의
30일 서아프리카경제공동체(ECOWAS)의 말리 사태 긴급 정상회의

[AFP=연합뉴스]

sungj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