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음주 추돌사고' 애프터스쿨 출신 리지 검찰 송치 예정

송고시간2021-06-01 14:59

댓글
애프터스쿨 출신 리지
애프터스쿨 출신 리지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서울 강남경찰서는 1일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의 배우 리지(박수영·29)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검찰에 조만간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달 18일 오후 10시 12분께 강남구 청담동 영동대교 남단 교차로 인근에서 앞서가던 택시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0.08% 이상)이었다.

박씨와 피해 택시 기사는 다치지 않았다. 두 차 모두 운전자 외에 동승자는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달 27일 박씨에 대한 조사를 마치고 사건을 마무리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그의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된 행동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박씨는 2010년 애프터스쿨로 데뷔해 2018년부터 박수아라는 예명으로 연기 활동을 해 왔다.

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