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아찔한 순간…울릉∼포항 여객선 주변에 포탄 4발 떨어져

송고시간2021-06-01 17:27

댓글

해군·해경 사격 안 해…여객선사 "경위 파악 중"

우리누리호
우리누리호

[태성해운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울릉에서 포항으로 들어오던 여객선 주변에 포탄이 떨어져 대형 사고로 이어질 뻔한 일이 발생했다.

1일 포항지방해양수산청과 여객선사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울릉 사동항에서 포항여객선터미널로 가던 우리누리호 주변 해상에 포탄이 떨어졌다.

우리누리호는 사동항에서 오후 2시 출발한 상태였다.

포탄은 처음에 여객선 약 100m 앞에 한 발 떨어진 뒤 배 측면에 다시 한 발 떨어졌다.

이어 약간 떨어진 곳에 두 발 추가로 떨어졌다.

우리누리호 바로 뒤에는 오후 2시 울릉 도동항에서 출발해 포항여객선터미널로 가던 썬라이즈호가 있었다.

우리누리호와 썬라이즈호는 해경이나 해군으로부터 사격 통보를 받지 못해 평소대로 항로를 운항하고 있었다.

다만 한 배로부터 해당 함정 뒤로 지나가라는 통보만 받았을 뿐이었다.

만약 포탄이 여객선에 떨어졌다면 대형 인명 사고가 날 뻔한 아찔한 순간이었다.

현재까지 사격한 배는 정확히 확인되지 않았다.

해경이나 해군 측은 해당 해역에서 사격한 일이 없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한 여객선사 관계자는 "해군에 인도되기 전인 함정에서 사격한 것 같다는 얘기를 들어서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래픽] 울릉~포항 여객선 인근서 포탄 오발사고 발생
[그래픽] 울릉~포항 여객선 인근서 포탄 오발사고 발생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sds1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