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성화재 본사 24명 확진…직원 전수검사서 나머지 음성(종합)

송고시간2021-06-02 18:35

댓글

"1개 층에서만 발생…재택 확대 등 방역조처 강화 계획"

삼성화재 본사
삼성화재 본사

[삼성화재 사진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삼성화재[000810] 본사 직원 전수검사 결과 전날까지 확인된 24명 외에는 추가 감염자가 나오지 않았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2일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전날 선제적으로 진행한 사원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이 나왔다"고 전했다.

지난달 30일 오후, 서초동 본사 23층 근무자 2명이 의심 증상을 보인 후 코로나19로 확인됐고, 같은 층에서 22명이 추가로 진단을 받았다. 확진 직원의 가족 2명도 감염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31일 회사는 전원 재택근무 체제로 전환했으며 이달 1일에는 사원 전수검사를 진행했다.

삼성화재는 직원뿐만 아니라 경비근무자, 용역, 식당 근무자도 검사를 받도록 하고 출근을 중단시켰다.

전수검사 결과 23층 외 다른 공간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됨에 따라 삼성화재는 3일 저층부 직원부터 순차적으로 출근시킬 계획이다.

또 재택근무를 확대하고 타 부서와 대면 접촉을 자제하는 등 사내 방역 조처를 한층 강화키로 했다.

tr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