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벤츠, 전기SUV '더 뉴 EQA' 다음달 출시…5천990만원(종합)

송고시간2021-06-10 15:41

댓글

서울 모빌리티 엑스포서 국내 첫 공개…1회 충전시 426㎞ 주행

더 뉴 EQA
더 뉴 EQA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더 뉴 EQA'가 7월 국내 출시된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10일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린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에서 전기 콤팩트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더 뉴 EQA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더 뉴 EQA는 EQC에 이어 국내에서 두번째로 출시되는 벤츠 전기차다. GLA를 기반으로 한 더 뉴 EQA는 '250' 단일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다.

더 뉴 EQA 전면부에는 벤츠를 상징하는 삼각별이 중앙에 위치한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그릴이 자리 잡고 있다. 낮은 차체의 쿠페형 디자인을 통해 역동성을 표현했다.

실내에는 총 5개의 원형 통풍구, 2개의 10.25인치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됐다.

MBUX에는 전기차 전용 내비게이션이 설치돼 현재 위치와 이동 경로를 따라 전기차 충전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인공지능(AI) 기능을 통해 자주 쓰는 기능의 아이콘을 자동으로 메뉴 상단에 노출한다.

더 뉴 EQA에는 66.5kWh의 리튬이온 배터리와 최고 출력 140㎾와 최대 토크 375Nm의 성능을 내는 전기 모터가 탑재됐다. 1회 충전 때 WLTP(유럽) 기준 426km를 주행할 수 있다.

더 뉴 EQA는 급속 충전기 사용 때 100㎾의 최대 출력으로 충전이 가능하고, 10%에서 80%까지 충전하는 데 약 30분가량이 소요된다.

벤츠의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으로 속도를 조절하는 기능, 도로에 설치된 속도 제한 표지판을 인식해 자동으로 속도를 조절하는 액티브 속도 제한 어시스트 등이 탑재됐다.

더 뉴 EQA 상세 제원은 추후 공개되며, 가격은 5천990만원이다. 정부 전기차 구매 보조금 100% 기준(6천만원)을 충족해 구매자가 보조금을 100%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차량 가격이 6천만원 이하면 보조금 100%, 6천만∼9천만원은 보조금 50%를 지급하고 있다.

벤츠코리아는 모빌리티 엑스포 부스에서 MBUX 하이퍼스크린 실물도 국내에서 처음으로 공개했다. 차량 내부 대시보드에 장착되는 MBUX 하이퍼스크린은 폭 141㎝ 디스플레이로 EQS에 탑재될 예정이다.

토마스 클라인 벤츠코리아 대표는 "2030년까지 벤츠의 전체 승용차 매출 절반을 친환경차가 차지할 것"이라며 "EQA뿐 아니라 올해 안으로 전기 세단 EQS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