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민의힘, 권익위에 부동산 전수조사 맡기기로(종합)

송고시간2021-06-10 16:53

댓글

감사원 조사 불발에 입장 변경…추경호 "이르면 내일이라도"

의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의뢰하는 국민의힘
의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의뢰하는 국민의힘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전주혜 원내대변인(왼쪽부터),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강민국 원내대변인이 지난 9일 서울 종로구 감사원에 국민의힘 국회의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를 의뢰하고 있는 모습. [국회사진기자단]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은 10일 소속 의원 102명에 대한 부동산 투기 의혹 전수조사를 국민권익위원회에 맡기기로 했다.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감사원이 조사를 실시할 수 없다는 공식 입장을 밝힘에 따라 권익위에 조사를 의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르면 내일이라도 권익위에 가서 조사를 의뢰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 의원 출신 전현희 위원장이 있는 권익위의 정치적 중립과 공정성을 믿을 수 없다며 전날 감사원에 전수조사를 의뢰했다.

그러나 감사원이 국회의원에 대한 직무감찰 권한이 없다는 법 조항을 이유로 전수조사 불가 입장을 전달해옴에 따라 권익위 의뢰로 방향을 틀었다.

국민의힘은 권익위가 아닌 국회 공직자 윤리위원회나 시민단체 등 제3의 기관에 다시 조사를 맡길 경우 '꼼수' 논란을 더 키울 수 있다고 우려한 것으로 전해졌다.

추 원내수석은 "권익위의 공정성에 대한 우려는 여전하다"면서도 "시간 끌고 좌고우면할 문제가 아니라고 보고, 권익위 의뢰를 결정했다"고 강조했다.

국민권익위원회
국민권익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han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