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홍준표 "尹, 박근혜에 직권남용 무자비하더니…아이러니"

송고시간2021-06-10 23:44

댓글
무소속 홍준표 의원
무소속 홍준표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10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등 혐의로 수사에 착수하자 "아이러니하다"고 논평했다.

홍 의원은 SNS에서 "직권남용죄는 제가 검사 시절에 단 한 번도 적용해보지 않았던, 구성 요건이 아주 까다로운 범죄"라며 "이 죄가 조자룡의 헌 칼처럼 무자비하게 적용됐던 때가 문재인 정권이 적폐청산 수사를 했을 때"라고 적었다.

이어 "당시 윤석열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해 청와대 비서실장·수석 등 정권의 모든 사람에게 무자비하게 적용했던 게 직권남용죄"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직권남용죄로 일어선 윤 전 총장이 직권남용죄로 수사를 받는다니 혐의 유무를 떠나서 참 아이러니한 일"이라며 "혐의가 있다면 (윤 전 총장에게 돌아오는) '부메랑'이고, 혐의가 없다면 정치 탄압"이라고 지적했다.

dh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