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등교 확대' 중학교 찾은 김총리 "학습결손 해소 도움 되길"

송고시간2021-06-14 12:02

댓글
학교방역 현장 방문한 김부겸 총리
학교방역 현장 방문한 김부겸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4일 학교 방역 현장점검을 위해 서울 양천구 목동 신목중학교를 방문해 현황보고를 받은 후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6.14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14일 이날부터 등교 확대가 이뤄진 중학교를 찾아 현장의견을 청취하고 방역 협조를 당부했다.

김 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 양천구 신목중학교를 찾아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한 학생의 학업·정서 결손이 더는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 체계를 철저히 갖춘 상태에서 최대한 등교를 확대하고자 한다"며 "학생들의 학습결손을 해소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날 방문에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등이 참석했다.

김 총리는 이 중학교가 학생 수 1천400명의 과밀학교임에도 학교 내 감염 없이 등교수업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2학기부터는 모든 학생에 대한 전면 등교를 추진할 예정"이라며 "정부 혼자만의 노력으로는 어렵고 모든 국민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한 만큼, 아이들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방역과 백신 접종에 참여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2학기 전면 등교에 앞서 이날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서의 수도권 중학교 학교 밀집도 기준을 기존 3분의 1에서 3분의 2로 완화하고 직업계 고교는 전면 등교 하도록 했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