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흥서 어선 전복…어민 3명 배 위에서 3시간 버티다 구조

송고시간2021-06-17 14:11

댓글

(고흥=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전남 고흥에서 어선이 전복돼 어민 3명이 3시간 만에 구조됐다.

배위에서 구조기다리는 어민들
배위에서 구조기다리는 어민들

[여수해경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17일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3분께 고흥군 도화면 단장마을 앞 해상에서 2t급 어선 A호(고흥선적, 승선원 3명)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고 어선은 이날 통발 작업을 하던 중 너울성 파도가 일면서 김발이 스크루에 걸려 뒤집힌 것으로 알려졌다.

어선에서 작업을 하던 어민 3명은 뒤집힌 배 위에서 버티다 3시간 만에 인근 해역을 지나던 민간해양조사선에 의해 구조됐다.

어민들은 배가 뒤집히면서 휴대전화도 쓸 수 없어 애타게 구조만 기다린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인근에 있던 경비함정과 구조대를 급파해 사고 수습에 나섰다.

구조된 어민들은 건강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민간해양조사선은 해양수산부 무인도서 실태조사 관리업무를 위해 임대한 2t급 어선으로 조사 업무를 하던 중 전복된 선박을 발견해 어민들을 구조했다.

해경은 어민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minu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