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미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 확대에 원/달러 환율 상승

송고시간2021-06-21 09:16

댓글
미 연준 기준금리 인상 (PG)
미 연준 기준금리 인상 (PG)

[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21일 오전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이 상승세다.

이날 오전 9시 7분 현재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34.2원으로 전 거래일 종가보다 1.9원 올랐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예상보다 빨리 기준금리를 인상할 수 있다는 우려가 외환시장에 영향을 주고 있다.

당초 비둘기파(통화완화 선호)로 알려졌던 제임스 불러드 미 세인트루인스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는 지난 18일(현지시간) CNBC 방송에 출연해 예상보다 높은 물가상승 때문에 이르면 내년 말 기준금리 인상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연준의 통화정책 기조가 매파적(통화긴축 선호)으로 기울고 있다는 우려를 불러일으켜 달러를 강세로 유도하고 있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국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의 매수세가 정리되고 있고, 배당금 역송금을 향한 경계도 있다"며 "수입업체 결제수요(달러 매수)가 1,130원 초반에서 계속 나오는 점도 이날 환율 상승 압력을 줄 것"이라고 분석했다.

같은 시각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1,029.17원으로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28.76원)보다 0.41원 상승했다.

hye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