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산업차관 "유통기업, 근로자 안전 등 기본 가치 높여야"

송고시간2021-06-23 10:00

댓글

쿠팡 등 참석한 유통혁신주간 행사서 기업 노력 당부

박진규 산업부 차관
박진규 산업부 차관

[산업통상자원부 제공·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쿠팡 등 유통기업들에 근로자 안전과 같은 기본 가치를 높이는 데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박 차관은 2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유통혁신주간' 개막 행사에서 "유통산업은 그 어떤 산업보다 디지털 전환과 혁신이 빠르게 진행 중"이라며 "기업들이 전통적인 사업모델에서 벗어나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 혁신, 인프라 구축에 과감히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박 차관은 특히 "유통의 진정한 혁신은 근로자의 안전과 보건, 소비자 보호, 친환경이라는 우리 사회의 기본적인 가치를 향상하는 데 있다"면서 각 기업에 전향적으로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박 차관은 유통산업 발전을 위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유통물류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제도적 노력을 기울이고, 디지털 유통산업의 근간인 상품표준 데이터를 300만개 이상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중소 유통산업의 배송·물류 혁신을 위한 공동 물류센터의 디지털화와 신기술 개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박 차관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유통업계와 소상공인의 위기 극복 지원을 위해 오는 24일부터 열리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유통업계가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날부터 25일까지 진행되는 유통혁신주간 행사에는 디지털 유통의 최신 기술과 흐름을 공유하는 장인 '제1회 디지털 유통대전'이 열린다.

쿠팡, SSG.com 등 기업들이 200여개 부스를 마련해 현재 활용 중인 디지털 서비스와 상용화를 준비 중인 최신 기술을 선보인다.

유통산업의 미래 비전과 혁신 방향을 논의하는 '디지털 유통혁신 콘퍼런스'와 신기술 전시회, E-커머스 피칭페스타, 국내외 바이어 대상 비즈니스 상담회 등도 개최된다.

이날 박 차관은 개막 행사에 이어 쿠팡, SSG.com이 마련한 전시 부스와 중소 유통 물류센터의 디지털 혁신 모델인 '풀필먼트관' 및 '로봇서비스관'을 참관했다.

기술 창업관인 E-커머스 피칭대회관에도 들러 최근 유통업계 흐름을 살펴보고 참석자들을 격려했다.

산업부는 앞으로 매년 6월 유통혁신주간에 디지털 유통대전과 E-커머스 피칭대회 등을 열어 유통혁신을 위한 대표행사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br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