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 영사, 광주 아파트 주차장서 음주운전…면책특권 주장

송고시간2021-06-23 08:37

댓글
광주서부경찰서
광주서부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광주에 있는 중국총영사관에서 근무하는 영사가 음주운전을 하다 주민신고로 경찰에 적발됐다.

23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주광주 중국 총영사관 소속 영사 A씨는 지난 20일 자정 무렵 광주 서구 풍암동 모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음주 운전을 하다 적발됐다.

운전자의 음주 운전을 의심한 행인이 경찰에 신고했다.

적발 당시 A씨는 면허 취소 수치의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조사 과정에서 외교관의 면책 특권을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음주 운전 행위가 면책 특권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