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 "걸어갈 길 말씀드리겠다"…6월29일 대권도전 선언(종합)

송고시간2021-06-24 11:26

댓글

'윤봉길 기념관'에서 선언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박경준 기자 = 야권의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오는 29일 대권 도전을 선언한다.

출마 선언 시각은 오후 1시, 장소는 서초구 양재동에 있는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이다.

윤 전 총장은 24일 대변인을 통해 "국민 여러분께 제가 앞으로 걸어갈 길에 대해 말씀드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이 자리에서 정치 참여를 공식화하고, 대선출마 의사도 밝힐 것으로 보인다. 지난 3월 4일 검찰총장에서 물러난 지 약 4개월 만이다.

지난 9일 퇴임 후 첫 공개 행보로 남산예장공원에 문을 연 우당 이회영 기념관 개관식에 참석한 뒤로는 20일 만이다.

당시 개관식에서 윤 전 총장은 기자들에게 "국민 여러분의 기대 내지는 염려, 이런 걸 제가 다 경청하고 다 알고 있다"며 "좀 지켜봐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입당 여부를 묻자 그는 "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시면 차차 아시게 되지 않겠나 싶다"고 답하기도 했다.

윤 전 총장이 입당 여부에 대해 '걸어가는 길을 보면 알 것'이라고 언급했던 만큼, 이날 발표를 예고한 자신의 '걸어갈 길'에는 입당에 대한 구체적 입장이 담길 가능성이 크다.

윤 전 총장은 또 대권 도전을 선언하면서 자신이 강조해 온 공정과 상식, 그리고 애국과 헌신 등의 메시지를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첫 공개 행보 장소가 항일 투쟁에 앞장섰던 우당 선생의 기념관이었고, 이번에 고른 장소도 독립투사인 매헌 선생의 기념관이라는 점에서다.

윤 전 총장은 각종 여론조사에서 야권 내 대선주자 지지도 1위를 달리고 있다. 여권 주자와의 가상대결에서도 대체로 우위를 보이고 있다.

윤석열, 29일 대선출마 선언
윤석열, 29일 대선출마 선언

[연합뉴스 자료사진]

zhe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