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힘 토론배틀 16강에 장천·김연주…최연소 고3도 진출

송고시간2021-06-24 23:17

댓글
대변인 선발 토론배틀 참석한 이준석
대변인 선발 토론배틀 참석한 이준석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제1회 국민의힘 대변인 선발 토론배틀 - 나는 국대다! 위드 준스톤'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6.24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의 대변인 선발 토론배틀 '나는 국대다'에서 장천 변호사와 김연주 전 아나운서 등이 16강에 올랐다.

국민의힘은 24일 오후 당사에서 150명의 1차 합격자를 대상으로 이준석 대표의 압박 면접을 진행, 16명의 2차 합격자를 추렸다.

합격 명단에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장 변호사와 방송인 임백천 씨의 부인인 김 전 아나운서가 이름을 올렸다.

국민의힘 황규환 전 상근부대변인, 지난 4·7 보궐선거에서 부산시장 후보로 출마했던 전성하 씨, 오세훈 캠프 유세차에 올랐던 양준우 씨, 최연소 도전자인 고등학교 3학년생 김민규(18) 씨도 합격했다.

이 밖에 합격자 명단은 민성훈·백지원·신인규·신현주·양기열·윤희진·임승호·정지원·최인호·황인찬(가나다순) 씨다.

최고령인 민계식(79) 전 현대중공업 대표이사와 탤런트 유동혁 씨 등은 고배를 마셨다.

16강 진출자들은 오는 27일 토론 대결을 벌인다. 이어 8강전(30일)을 거쳐 4인 최종 결승전(7월 5일)에서 최고 득점자 2명은 대변인, 나머지 2명은 상근 부대변인으로 임명된다.

a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