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남신보, 소기업·소상공인 대상 300억 규모 특별보증 지원

송고시간2021-07-03 08:01

댓글

5일부터 예약 가능…신규 고객 대상 선착순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도는 경남신용보증재단(이하 경남신보)이 BNK경남은행·NH농협은행과 함께 지역 소상공인·소기업을 위한 300억원 규모 생애처음 특별보증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특별보증은 경남신보의 신용보증을 이용한 적 없는 신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이는 소상공인과 소기업의 조속한 사업 정상화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남신보는 업체당 1억원 한도로 보증심사를 완화해 지원하고, 대출금 전액에 대해 경남신보가 책임을 부담함으로써 은행의 대출금리 우대를 돕는다.

고객이 납부하는 보증료를 연 0.6%로 대폭 감면해 최대한의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한다.

보증 상담 예약은 경남신보 누리집에서 5일 오전 9시부터 한도 소진 때까지 선착순으로 받는다.

특별보증을 원하는 소상공인·소기업은 상담 예약 이후 해당 날짜에 신분증과 준비서류를 가지고 지점을 방문하면 된다.

김현미 도 소상공인정책과장은 "한 번도 신용보증제도를 이용해본 적 없는 소상공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자금난을 해소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남신보 콜센터(☎1644-2900)로 문의하면 된다.

경남신보 창원지점
경남신보 창원지점

[경남신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