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케인 멀티골' 잉글랜드, 유로 4강 합류…덴마크도 체코 '격파'

송고시간2021-07-04 06:41

댓글

잉글랜드, 25년 만에 4강행…덴마크도 29년 만에 준결승 진출

이탈리아-스페인, 덴마크-잉글랜드 '4강 대진' 완성

멀티골을 터트린 잉글랜드 대표팀의 해리 케인
멀티골을 터트린 잉글랜드 대표팀의 해리 케인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각성한 골잡이' 해리 케인의 멀티골을 앞세운 잉글랜드가 25년 만에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4강 진출에 성공하며 29년 만에 '우승 트로피' 탈환을 노리는 '돌풍'의 덴마크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잉글랜드는 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올림피코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 유로 2020 8강전에서 케인의 멀티골을 비롯해 해리 맥과이어와 조던 헨더슨의 득점포가 터지면서 4-0 대승을 거두고 4강 티켓을 품었다.

이날 승리로 유로 96을 마지막으로 4강 문턱을 밟았던 잉글랜드는 25년 만에 준결승 무대를 밟게 됐다.

특히 이번 대회 5경기와 앞서 치른 평가전 2경기까지 합쳐 7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잉글랜드 대표팀 역대 최다 '클린 시트(662분 무실점)' 기록도 달성했다.

잉글랜드는 이날 또 다른 8강전에서 체코를 2-1로 무너뜨린 덴마크와 오는 8일 새벽 4시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준결승을 치른다. 앞서 7일 새벽 4시에는 웸블리 스타디움에서는 이탈리아-스페인의 4강전이 먼저 치러진다.

horn90@yna.co.kr

[그래픽] 유로 2020 4강 대진
[그래픽] 유로 2020 4강 대진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