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공수처 대변인에 황상진 前한국일보 논설실장

송고시간2021-07-09 10:20

댓글
황상진 공수처 대변인
황상진 공수처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과천=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입' 역할인 대변인에 황상진(57) 전 한국일보 논설위원실 실장이 임용됐다.

공수처는 9일 오전 과천 청사에서 황 대변인 임용장 수여식을 했다고 밝혔다.

황 대변인의 임기는 3년으로, 4급 과장 서기관급이다. 공수처의 대변인 정식 임용은 1월 21일 출범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1989년 연세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한국일보에서 기자 생활을 시작한 황 대변인은 사회부·경제부·산업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취재 활동을 했다. 2009년 사회부장에 이어 논설위원·편집국장·콘텐츠본부장·논설위원실장을 역임했다.

2017년에는 법무부 법무·검찰개혁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으며,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부회장으로도 일했다.

공수처는 지난 2월 대변인 공고를 내 25명이 지원했지만, 적격자가 없다는 이유로 합격자를 내지 않았다. 이후 5월 재공모를 시작해 2개월 동안의 전형을 거쳐 황 대변인을 낙점했다.

3월부터 4개월 동안 대변인직을 임시로 수행한 문상호 정책기획담당관은 겸직이 해제됐다.

공수처
공수처

[촬영 백승렬]

2vs2@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