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탈리아, 승부차기서 잉글랜드 꺾고 53년 만에 유로 정상 복귀

송고시간2021-07-12 06:58

댓글

연장까지 1-1 팽팽한 승부…승부차기서 잉글랜드 3-2로 따돌려

이탈리아 동점골 넣은 보누치
이탈리아 동점골 넣은 보누치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아주리 군단' 이탈리아가 '축구 종가' 잉글랜드를 적진에서 꺾고 53년 만에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정상을 탈환했다.

이탈리아는 1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축구 성지'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결승에서 연장전까지 120분 동안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승부차기에서 잉글랜드를 3-2로 제압했다.

이로써 이탈리아는 자국에서 열렸던 1968년 대회 이후 무려 53년 만에 유럽 축구 정상에 우뚝 섰다.

2000년대 들어 2차례(2000년·2012년)나 결승에 진출하고도 번번이 준우승에 그쳤던 이탈리아는 2전 3기 만에 다시 유로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2018 러시아 월드컵 때 60년 만에 경험했던 월드컵 본선 진출 실패의 아픔도 이번 우승으로 보기 좋게 씻어냈다.

이탈리아는 또 34경기(27승 7무)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잉글랜드는 이탈리아의 벽에 막혀 유로 첫 우승 꿈이 좌절됐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