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월군 15일부터 거리두기 2단계 상향…사적 모임 8명 이하

송고시간2021-07-13 10:25

댓글
영월군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영월군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영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월=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 영월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국 확산에 따라 오는 15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단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영월군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3일 대책 회의를 열어 코로나19 선제 차단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는 오는 31일까지 적용된다.

주요 내용은 사적 모임 인원 8명 이하 제한, 유흥시설·노래방 자정 이후 영업 제한, 식당·카페 자정 이후 포장 배달만 허용 등이다.

최명서 영월군수는 "지역사회로의 확산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민들도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by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