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낙연 "코로나19 장기화로 자영업자 고통 커…국회가 응답해야"(종합)

송고시간2021-07-13 16:52

댓글

"현재 추경안 현실과 달라…다시 짠다는 심정으로 심의해야"

아산 수소에너지 선도기업 방문하고 천안 기업인과도 간담회

충남도청 방문한 이낙연 전 대표
충남도청 방문한 이낙연 전 대표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낙연 전 대표가 13일 충남도청을 방문해 기자들 질문에 답하고 있다. youngs@yna.co.kr

(홍성·천안=연합뉴스) 이은중 양영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낙연 전 대표는 여야 대표가 합의한 '전 국민 재난지원금 지급'보다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13일 밝혔다.

충남도청을 방문한 이 전 대표는 전날 여야 대표가 전격 합의한 재난지원금 지급에 대한 입장을 묻는 취재진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의 전쟁이 장기화하면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받는 고통이 훨씬 더 크기 때문에 그에 대해 국회가 응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 국회에 올라와 있는 추경안은 코로나19가 안정세로 갈 것을 전제로 편성했지만, 지금 현실은 다시 재확산하고 있다"며 "기존 문법으로 임하는 것은 현실에 맞지 않고, 추경을 다시 짠다는 심정으로 심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지율이 최근 반등한 배경은 "국민들이 후보자를 세밀하게 살피면서 진면목을 보기 시작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충남도청 방문한 이낙연
충남도청 방문한 이낙연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낙연 전 대표가 13일 충남도청을 방문해 기자실로 들어서고 있다. youngs@yna.co.kr

충청권 대표 주자를 자임하며 예비 경선에 출마했다 탈락한 양승조 충남지사와 충남도민들에게 위로의 말도 전했다.

그는 "도민들의 기대가 높았을 텐데 다음을 기약할 수밖에 없어 많이 아쉽게 생각한다"며 "양 지사가 제안한 더 행복한 주택, 주 4일제 근무 등 여성·청년 정책 대안들을 많이 참고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 정권을 재창출하면 충청권 총리를 지명할 가능성도 내비쳤다.

양 지사가 이날 오전 경선 경쟁 후보인 정세균 전 총리 지지를 선언했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선 "일부 해명이 있었던 것으로 안다"며 "정권 재창출을 위해 서로 힘을 합칠 사이"라며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

이 전 대표는 양 지사와 환담하고 기자실과 도의회 등을 둘러본 뒤 오후에는 아산 인주산단 내 수소에너지 선도 기업 SAC를 방문, 지방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자리를 천안으로 옮겨 기업인 30여명과 간담회도 열었다.

기업인 간담회 이낙연 전 대표
기업인 간담회 이낙연 전 대표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13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낙연 전 대표가 충남 천안 기업인들과 간담회를 열고 기업 경영에 어려움을 듣고 있다. 2021. 7. 13 jung@yna.co.kr

young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