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미 6월 소매판매 0.6%↑…예상깨고 두달만에 증가

송고시간2021-07-16 22:06

댓글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한 술집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한 술집

[AP=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상무부는 6월 소매 판매가 전월보다 0.6% 증가했다고 16일(현지시간) 밝혔다.

0.3% 감소할 것이라는 전문가 전망(블룸버그통신 집계)을 깨뜨리고 두 달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자동차, 휘발유, 음식 등을 제외한 6월 근원 소매 판매는 전월보다 1.3% 증가했다.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0.4% 증가)를 크게 상회한 결과다.

연방정부의 재정 부양과 늘어난 가계 저축, 백신 접종 확대에 힘입어 미 소비자들이 각종 상품과 서비스에 지갑을 활짝 연 덕분으로 분석된다.

13개 소매 업종 가운데 가전, 의류, 레스토랑 등 9개 업종이 전월보다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레스토랑·술집은 2.3%, 의류매장은 2.6%, 전자제품은 3.3% 각각 증가했다.

반면 자동차와 차 부품 판매는 지난달 2% 감소했다.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 탓에 자동차 생산이 줄어들고 가격이 급등한 여파로 해석된다.

firstcir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