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교조 강원 "초등학교 교장이 갑질·성희롱 일삼아"

송고시간2021-07-20 12:23

댓글

해당 교장 "사실무근이고 음해"

A초등학교장 성희롱·갑질 감사청구
A초등학교장 성희롱·갑질 감사청구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강원지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도 한 초등학교에서 교장이 교사들을 향해 갑질과 성희롱을 일삼았다는 주장이 나왔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강원지부(전교조 강원)는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다수의 제보에 따르면 A교장은 평상시 해당 학교 교사들의 외모를 평가하고 '여우 같다', '아프니까 예뻐 보인다' 등 성희롱 발언을 일삼았다"고 주장했다.

또 "휴가와 출장 사용, 비품 구매 등을 부당하게 간섭, 방해하고 수업 중인 교실을 노크도 없이 들어가는 등 교권을 침해했다"고 성토했다.

전교조 강원지부는 이날 도교육청에 해당 의혹에 대해 공식 감사를 청구했다.

이어 "강원도교육청은 즉시 해당 학교장의 업무를 중지시키고 성희롱과 갑질로부터 교직원들을 보호해야 한다"며 "철저한 조사와 일벌백계로 학교장을 엄중히 문책하고 근무 기강을 확립하라"고 촉구했다.

이러한 주장에 대해 A교장은 "교사의 외모 평가나 성희롱 발언, 교권 침해 등 제기된 문제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남자 교장으로서 성희롱은 스스로 가장 조심하는 부분"이라고 밝혔다.

이어 "문제를 제기한 교사를 만나 진실이 무엇인지 하나씩 확인하고 싶은 심정"이라며 "모두 사실이 아니며 음해"라고 말했다.

yangd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