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19 백신 예약시스템 '먹통' 진단에 민관 협력

송고시간2021-07-22 18:43

댓글

긴급 전문가회의 열어…네이버·카카오·NIA 등 기업·기관 참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연달아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 '먹통' 사태를 진단하고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정부 부처가 긴급 전문가 회의를 열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질병관리청과 함께 사전예약시스템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온라인 전문가 회의를 긴급 주재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네이버와 카카오[035720] 등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와 LG CNS, 베스핀글로벌 등 SI(시스템통합) 업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등 전문기관 등이 참여했다.

이날 회의에서 이들은 예방접종 대상자와 대리인의 대량 접속으로 발생한 접속장애 현황을 공유하고 문제 발생 원인 분석과 보완대책 마련을 논의했다.

회의에 앞서 이날 오전 10시께 LG CNS와 네이버클라우드, NIA 등 민간 전문가들은 백신 예약 시스템 개선에 관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정부 관계자는 "8월부터 20∼40대 예약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만큼 관계부처와 민간이 힘을 합쳐 서비스를 개선하며, 관련 부처와 전문가 협력으로 실무 TF(태스크포스)를 구성·운영하고 사전예약시스템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