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현희 "부동산 전수조사, 민주 6명·국힘 8명 동의서 미제출"(종합)

송고시간2021-07-22 20:48

댓글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이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민 누구나 국민신문고에서 적극행정을 신청하고 소극행정을 신고 처리하는 '적극행정 국민신청제' 시행을 발표하고 있다. 2021.7.21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22일 국회의원 부동산 전수조사와 관련해 "민주당은 6명, 국민의힘은 8명이 가족과 직계존비속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를 제출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전 위원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 전체회의에서 "(안 낸 사람이 누구인지는) 양쪽 다 발표하지 않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전 위원장은 "동의서를 내지 않은 분은 동의서를 내고 협조한 분들과의 형평성 차원에서 경우에 따라서는 수사(의뢰) 범위에 포함하는 방안도 전원회의에서 논의할 예정"이라며 "가급적 여야가 협조해 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다만 권익위는 "전 위원장은 여야 전수조사 모두 직무회피를 했기 때문에 해당 내용을 보고받지 않았다"며 "언론 보도를 보고 알고 있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전 위원장은 국민의힘 등 야당 의원들의 전수조사 상황에 대해서는 "민주당과 똑같은 절차대로 진행되는 것으로 안다"며 "동일한 잣대로 한 치의 의혹도 없이 철저히 조사하는 게 현재 권익위의 방침"이라고 말했다.

또 "민주당의 경우 두 달 10여 일이 걸렸는데, 비슷한 시간이 소요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예상했다.

sncwoo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