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개포럭키아파트 재건축, 서울시 도건위 심의 통과

송고시간2021-07-23 09:00

댓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 강남구 도곡동 개포럭키아파트 재건축 계획안이 서울시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

서울시는 지난 22일 제7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수권 소위원회를 열어 개포택지개발지구 지구단위계획 결정 및 개포럭키아파트(도곡동 462번지) 세부개발계획 결정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3일 밝혔다.

1986년 준공된 개포럭키아파트는 2개 동 8층 128세대 규모의 노후 아파트다.

이번 개발계획 결정으로 건폐율 50% 이하, 용적률 310.53% 이하, 최고층수 28층 이하(최고높이 85.2m 이하)의 공동주택 186세대와 부대시설이 신축될 예정이다. 공동주택에는 공공임대주택 19세대가 포함된다.

서울시는 "'역세권 주택 및 공공임대주택 건립 관련 운영기준'을 적용한 최초의 소규모 재건축사업으로 추진될 예정"이라며 "운영 기준에 따라 커뮤니티 지원시설, 친환경 건축물 등이 도입된다"고 설명했다.

전날 회의에서는 동작구 흑석동 원불교부지 지구단위계획 구역 및 결정안도 수정 가결됐다. 이에 따라 일대에 종교시설(종각) 설치가 가능해졌고, 공원 면적도 늘어나게 됐다.

서울 강남구 도곡동 개포럭키아파트 위치도
서울 강남구 도곡동 개포럭키아파트 위치도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