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게임사 블리자드 성차별 만연"…캘리포니아 당국 제소

송고시간2021-07-23 15:31

댓글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스타크래프트', '디아블로', '오버워치' 등으로 유명한 미국의 게임 지주사 액티비전 블리자드(이하 블리자드)가 직장내 만연한 성차별 혐의로 제소됐다고 CNN방송과 AFP통신 등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캘리포니아주 공정고용주택국(DFEH)은 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성차별적인 남성 위주의 문화를 방치해 주법을 위반했다면서 피해 직장 여성들에 대한 보상과 시정 명령을 요구하는 소송을 최근 로스앤젤레스 현지 법원에 제기했다.

DFEH는 이 회사가 성차별적인 직장 문화를 조성하고 임금이나 승진 등에서도 여성을 차별했다며 "여성들은 일상적인 성희롱 환경에 놓였으나 회사 임원들은 이를 알고도 적절히 대응하지 않았으며 오히려 불평하는 여성들에게 앙갚음을 했다"고 주장했다.

DFEH의 간부인 케빈 키시는 "고용주는 직원들이 평등한 대우를 받고 차별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를 해야 한다"면서 "특히 이는 남성 지배적인 산업에서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블리자드측은 "DFEH의 조사에 협조해왔는데 부정확한 소송을 서둘러 제기했다"며 "오늘의 상황이 아니고 우리는 이미 크게 변화했다"고 반박했다.

AFP통신은 이 소송이 남성 지배적인 산업에서 여성에게 유해한 환경이 빚어진 데 따른 사건으로 추정하면서 프랑스에 본사를 둔 게임사 유비소프트와 '리그오브레전드'로 유명한 미국 게임사 라이엇 게임즈에 대해서도 유사한 혐의가 제기된 적이 있다고 전했다.

액티비전 블리자드 로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액티비전 블리자드 로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v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