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올림픽- 펜싱 사브르 세계 1위 오상욱 첫판 쾌승…김정환도 승리

송고시간2021-07-24 13:38

댓글

구본길은 독일 스차보에게 져 탈락

[올림픽] 오상욱 8강 진출
[올림픽] 오상욱 8강 진출

(지바=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펜싱 사브르 국가대표 오상욱이 24일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모하메드 아메르(이집트)와 도쿄올림픽 16강전을 하고 있다. 2021.7.24 xyz@yna.co.kr

(지바=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펜싱 남자 사브르 세계랭킹 1위 오상욱(성남시청)이 2020 도쿄올림픽 첫 경기를 완승으로 장식했다.

오상욱은 24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대회 남자 사브르 개인전 32강에서 앤드루 매키위츠(미국)를 15-7로 제압하고 16강에 올랐다.

오상욱은 2년째 남자 사브르 개인 세계랭킹 1위를 지키며 이번 대회 강력한 금메달 후보로 꼽힌다.

개인전 1번 시드를 받아 64강전은 치르지 않고 32강전으로 대회를 시작한 그는 국제 대회에서 처음으로 만난 매키위츠를 상대로 생애 첫 올림픽 경기에서 처음엔 다소 급한 플레이로 끌려다니기도 했다.

그러나 1피리어드 후반부 6-5로 전세를 뒤집은 뒤 2피리어드엔 상대에게 한 점밖에 내주지 않는 압도적 경기력으로 낙승을 거뒀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동메달리스트인 김정환(국민체육진흥공단)은 콘스탄틴 로카노프(ROC)와 접전을 벌이다 뒷심을 발휘, 15-11로 승리했다.

그러나 구본길(국민체육진흥공단)은 마튀아스 스차보(독일)에게 8-15로 져 탈락했다.

세계랭킹 9위로 스차보(27위)보다 훨씬 높고, 상대 전적에서도 최근 3연승으로 우위를 보인 구본길은 타이밍을 빼앗는 상대의 공세에 초반 5점을 연속으로 내준 뒤 전세를 뒤집지 못한 채 고배를 들었다.

song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